장애인 체육활동의 한계

장애인 체육활동의 장소적인 한계 등

우리나라 장애인스포츠 문제점은 1)학교체육과 생활체육과 연계 미흡 2)선수선발 및 육성 부재 3)장애인 스포츠지도자 양성체제 부재 4)훈련시설 이용 제한 5)종목별 정규대회 부족, 6)선수복지 취약 7)행정지원 열악함  8)장애인 전용체육시설의 부족등이다

장애인체육 업무가 보건복지부에서 문화체육관광부로 이관되면서 장애인체육은 단순 복지차원의 인식에서 벗어나는 계기가 되었다. 장애인을 일반 국민 범주에 포함시켜 국민 체육진흥의 울타리 안에서 상호 연계하며 정책을 입안하고 집행하는 정책적 틀이 마련된 것이다. 이러한 틀 안에서 국민체육진흥법 개정과 문화관광부 내 장애인체육과 신설, 대한장애인체육회 설립, 장애인체육 예산의 확충 등이 이뤄지고 있다. 이러한 조직과 예산 확충을 통해 생활체육의 참여여건이 개선, 장애인체육 조직의 정비가 이뤄지고 있으며 전문체육과 국제체육 분야에서도 이전과는 다른 장애인체육 분야의 활성화가 눈에 띄게 되었다.

장애인들의 체육활동은 단순히 정부의 정책적 지원영역이라기보다는 장애인 스스로가 신체활동을 통해 신체·정신적 재활을 도모함과 동시에 건전한 경쟁을 통한 자기개발을 지속적으로 할 수 있게 해주는 중요한 영역이다
'신바람' 충북장애인체육

장애인체육의 발전을 위해서는

1.  장애인경기대회 활성화 및 국제대회 참가기회 확대가 필요하다. 장애인스포츠가 급속히 엘리트화 되고 있는 국제적 흐름에 맞춰 국내 장애인경기대회를 활성화 해 우수선수를 발굴하고, 이들에게 국제대회의 경험을 많이 쌓을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해야 한다. 또한 종목, 장애유형별 국내대회를 활성화하기 위해 국고나 기금의 지원 예산을 대폭 확충하고, 각종 대회 개최시 기업의 참여를 적극 유도키 위해 대회 명칭 사용에 기업이나 단체를 참여시키고 상품명 사용도 가능하게 해 대회 개최에 따른 재정 부담을 최소화 할 필요가 있다.

그외에 각종대회에 참여하지 못하는 일반 장애인에 대하여도 각 단체별 또는 지역정부차원에서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정기적인 체육활동이 이루어질수 있도록 시스템을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

2.  선수 저변확대, 우수선수의 발굴 및 지원이 필요하다. 현재 기존선수의 고령화 문제와 취약한 선수층 문제가 심각한 상황이므로 우수선수를 체계적으로 발굴 육성하기 위해 상비군- 국가대표급의 우수선수 육성체제를 확립하고, 잠재력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도록 과학적인 훈련방법 도입 및 장애유형에 적합한 경기종목을 집중 육성해야 한다. 특히 학교체육과 여성 장애인을 위한 선수 발굴에 중점을 두어 우수선수들이 학교 운동부를 통해 수급이 되도록 하고, 여성 장애인 선수에 대해선 특별히 우선적인 지원을 유도하는 정책을 수립해 나갈 필요가 있다.

3.  장애인체육지도자 육성이 필요하다. 장애인 체육의 발전을 위해선 장애인체육 지도자 양성이 필수 선결과제다. 장애인체육 지도자의 경우 전문적인 지식을 가지고 있는 지도자가 매우 부족한 상태다. 체계적인 양성과 배치방안에 대한 전문적인 연구가 필요하며, 국민체육진흥법 시행령 등 관계 법령의 개정을 통한 장애인체육지도자 자격에 대한 국가 공인제도의 도입이 필요하다. 또한 장애인체육 지도자 자격제도는 급수의 자격을 세분화 해 전문성을 높일 필요가 있으며, 연수 및 검정을 강화하고 전문성을 높여 활용도를 높이는 것이 필요하다.

4. 장애인선수 훈련시설 확충이 필요하다. 장애인 국가대표선수들의 전용훈련장을 확대하여 조속한  단계별 건립 추가계획 및 예산확보 방안을 수립, 장애인 국가대표선수 모두가 훈련 할 수 있는 종합체육시설로 만들어야 한다. 장애인종합체육시설은 대표선수들의 훈련장으로 운영함과 동시에 장애인체육프로그램을 체계적으로 연구 개발할 수 있는 장소로 특화 운영돼야 한다.

5. 장애인체육에 대한 전문적인 연구지원이 필요하다. 일반 체육은 국민체육진흥공단 체육과학연구원을 중심으로 체계적인 연구가 이뤄지고 있으나, 장애인체육의 경우 연구에 대한 지원이 부족해 활성화 되지 못하고 있다. 장애인체육 연구의 발전을 위해선 정부차원의 적극적인 지원이 요구된다. 체육연구정책 수립시 장애인체육 연구 부문이 누락되지 않도록 하는 정책적 배려가 필요하다.

장애인체육의 발전을 위해서는 조직이나 예산의 확충 이외에도 장애인 선수, 지도자, 행정가, 학자 등 관련 당사자들 사이에 실천여건에 대한 논의와 연구가 병행되어야 할 것이며, 소관부처인 문화체육관광부 외에도 장애학생들의 체육을 담당하는 교육인적자원부와 장애인의 건강 증진과 재활체육 측면에서의 보건복지부 등의 장애인체육 관련 부처들 간의 긴밀한 협조가 중요하다.

출처 : 울산매일 – 울산최초, 최고의 조간신문(https://www.iusm.co.kr)

스포츠 활동을 하기에는 장애가 있는것은 분명한 사실이다 하지만 장애가 있다하여 스포츠활동을 즐길 권리가 없어지는 것은 아니다 최근들어 생활체육활동을 하는 일반인들이 가파르게 늘면서 자치단체별로 새롭게 체육시설 만들거나 기존의 체육시설을 리모델링 하는등 투자의 폭이 많이 늘고 있다 하지만 어디에도 장애인을 위한 전용 체육시설을 찾아볼수 없다 이제는 각 지역별로 한개정도라도 장애인전용 체육시설을 만들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더불어 정기적인 활동을 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일회성이 아닌 지속적이고 정기적인 체육활동이 이루어지도록 해야한다

장애가 있으니 아무것도 할수 없다는 인식은 버려야 한다

 

“장애인 체육활동의 한계”에 대한 1개의 생각

  1. This piece was incredibly enlightening! The level of detail and clarity in the information provided was truly captivating. The extensive research and deep expertise evident in this article are truly impressive, greatly enhancing its overall quality. The insights offered at both the beginning and end were particularly striking, sparking numerous new ideas and questions for further exploration.The way complex topics were broken down into easily understandable segments was highly engaging. The logical flow of information kept me thoroughly engaged from start to finish, making it easy to immerse myself in the subject matter. Should there be any additional resources or further reading on this topic, I would love to explore them. The knowledge shared here has significantly broadened my understanding and ignited my curiosity for more. I felt compelled to express my appreciation immediately after reading due to the exceptional quality of this article. Your dedication to crafting such outstanding content is highly appreciated, and I eagerly await future updates. Please continue with your excellent work—I will definitely be returning for more insights. Thank you for your unwavering commitment to sharing your expertise and for greatly enriching our understanding of this subject.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